미국 조기유학 고등학교 선택과 교과과정 알아보기

미국 고등학교 조기유학은 자녀의 인생의 방향을 결정지을 수 있는 중대한 사안입니다. 그래서 부모님들은 더 많은 정보와 이해를 가지고 있어야 합니다. 물론 저희 유학원에서도 상담을 할 때 최대한의 정보를 드린 후 가장 좋은 길을 선택하시도록 돕고 있지만, 그 이전에 부모님들이 더 잘 알고 여러가지 경우의 수를 생각하고 계신다면 자녀를 위한 미국 고등학교 조기유학의 성공률은 조금더 높아질 수 있습니다.

그래서 이번 포스팅에서는 미국 고등학교의 시스템과 선택하는 방법을 설명해드립니다.

미국 고등학교를 선택하는 기준은 무엇이 옳다. 라고 말할 수는 없습니다. 자녀와 부모님의 상황에 따라서 가치판단의 기준은 달라질 수 있습니다. 그럼에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해야하는 것은 지역 , 고등학교의 대학 진학 수준, 비용, 보딩인지 데이스쿨인지 정도입니다.

지역을 결정하실 때는 기후와 교육환경을 보아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미국 조기유학 학교들은 인근의 명문대 진학에 맞도록 커리큘럼이 준비됩니다. 그래서 자녀의 적성에 따라 선택할 전공의 랭킹이 높은 대학교가 있는 지역의 고등학교를 선택하는 것이 여러모로 유리합니다.

그러면서 그 지역에서도 대학 진학 수준이 높은 학교를 선택하면 가장 현명할 수 있습니다.

미국 조기유학 비용이 과거보다는 많이 저렴해진 부분이 있지만 그래도 한국보다는 비용이 더 필요하고, 재정적으로 문제가 있을 경우 자녀가 공부에 집중할 수 없을 수 있습니다. 비용이 저렴한 학교라고 해서 퀄리티가 꼭 낮은 것은 아닙니다. 합리적으로 예산에 맞춰서 학교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고, 이 부분은 전문가의 조언을 듣는것이 좋습니다.

한국과 달리 미국의 학제에서 HighSchool은 9학년으로 이는 한국의 중3에 해당합니다.
일반적으로 미국 고등학교로의 조기유학은 중3을 마친 시기에 가장 많이 가게되는데 이 경우 10학년으로 들어가는 것 보다 9학년으로 낮춰서 들어가는 것이 유리합니다. 그렇게 하면 자녀가 조금 더 잘 적응 할 수 있고 통계적으로 이 경우가 더 좋은 성과를 거두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미국 대학 진학을 결정하는 가장 중요한 과목들은 영어 , 수학, 과학, 사회, 제2외국어 그리고 스포츠입니다.
다른 과목들은 한국과 동일하지만 제2외국어와 스포츠는 조금 생소하실 수 있습니다. 하지만 미국의 대학 진학 시스템에서는 제2외국어가 학생이 글로벌 인재가 되는데 꼭 필요하다고 인식합니다. 단, 한국 학생이 제2외국어를 한국어를 선택해서 대학에 진학할 경우 치팅(속임수)로 보기 때문에 큰 문제가 됩니다. 미국의 입시는 결과보다 과정과 노력을 보기에 한국의 학생들은 총 3개국어를 해야하는 상황에 있다고 보셔야 합니다.

또한 스포츠가 사회성과 리더쉽을 길러준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정직함과 페어플레이 정신도 길려준다고 생각하죠. 다행스럽게도 스포츠 과목에서의 성적은 단순이 실력만을 보는 것이 아니라, 실력 향상과 성실성에 더 큰 점수를 줍니다. 그래서 누가 더 운동을 잘하느냐 보다는 누가 더 열심히 팀에서 영향력을 발휘하느냐가 중요합니다. 하지만 남들앞에 나서는 것을 꺼려하는 한국 학생들은 이런 부분에서 약점을 보이기도 합니다.

영어가 부족할 경우 9~10학년에 제2외국어 대신 ESL (기초영어수업)을 들을 수 도 있습니다. 하지만 미국내 50위권의 명문대 진학을 위해서 제2외국어는 필수적입니다. 그래서 미리 입학전에 기초영어를 준비하는 것이 좋습니다.

미국 고등학교에서 성적 우수자들은 미리 대학 학점을 준비하고, 관심을 가지는 영역의 심화된 수업을 들을 수 있습니다.
9~10 학년은 아너과정을 이수하고, 11~12학년은 대학 진학에 큰 매리트를 가지는 AP 과정을 이수합니다.
아너과정은 관심분야의 공부 정도의 무게를 가진다면, AP는 내가 전공할 과목들을 미리 듣는 수업 정도로 인식해야합니다.

최근에는 AP 중에 STEM 이라고 하는 컴퓨터 과학공학 영역이 크게 부곽되고 있습니다. 굳이 컴퓨터 계열의 전공이 아니더라도 기계와 소프트웨어에 대한 이해가 높은 학생을 선호하기 때문입니다.

미국 고등학교의 교과과정은 한국의 중2~고1 정도의 수준입니다. 그래서 한국의 조기유학 학생들은 영어실력만 뛰어나도 어느정도 높은 성적을 받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위에서 설명했듯 학점이 우수하다면 AP를 통해서 더 높은 수준의 대학과정을 이수할 수 있습니다.
이를테면 수학의 경우 성적이 우수하고 2차방정식, 함수 등을 높은 성적으로 이수한 학생들만이 미적분, 3차방정식 등을 공부할 수 있습니다.

미국 조기유학의 대부분의 수업은 수준별 수업으로 진행되기에 수업을 따라갈 수 없는 경우는 거의 없지만, 낮은 수준의 학생들은 그 반에서 높은 성적을 받더라도 AP코스에는 들어갈 수 없습니다. 각 AP 수업을 듣기 전에 미리 이수해야 할 과목들을 통과해야 하기 때문이죠.

사실, 한국 학생들은 기본적으로 진도가 빨랐기에 미국 고등학교의 수업들은 그리 높은 난이도가 아닙니다. 오히려 내용은 다 알고 있는데 문제가 뭔지를 이해 못해서 시험을 틀리는 경우가 많죠. 그래서 영어 실력은 모든 과목의 실력을 뒷바침 합니다.

이렇게 교과과정에 대해서 간략하게 설명드렸습니다. 사실 이 부분은 방문상담을 오시면 2시간이 넘도록 설명드려야 하는 부분입니다. 그래서 추가적인 질문이 있으실 경우 댓글을 달아주시거나 연락을 주시면 친절하고 자세하게 설명드리겠습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